Print logo

미팅
토마스 섀퍼(Thomas Schäfer) 전 북한 주재 독일 대사의 방한

한스 자이델 재단은 한국수자원공사와 함께 진행하는 통일부 주관 2021 한반도 국제평화포럼을 위해 토마스 섀퍼(Thomas Schäfer) 전 북한 주재 독일 대사를 대한민국으로 초청했다. 평양에서 북한 주재 대사를 두번 역임한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의 방한 일정 중 이루어진 만남들을 모아봤다.

(왼쪽부터: 베른하르트 젤리거 한스자이델 재단 대표, 정세현 수석부의장,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

(왼쪽부터: 베른하르트 젤리거 한스자이델 재단 대표, 정세현 수석부의장,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정세현 수석부의장과의 만남

한국에서의 긴 일정을 시작 하기 전, 토마스 섀퍼(Thomas Schäfer) 전 북한 주재 독일 대사는 대통령 직속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정세현 수석부의장을 만나 한반도의 정치적 발전과 평화를 위한 대화를 재개하기 위한 방법에 대해 논의했다.

 

(왼쪽부터, 김영수 한스자이델 재단 국장,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 이달곤 전 행정안전부 장관, 베른하르트 젤리거 한스 자이델 재단 대표)

(왼쪽부터, 김영수 한스자이델 재단 국장,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 이달곤 전 행정안전부 장관, 베른하르트 젤리거 한스 자이델 재단 대표)

이달곤 전 행정안전부 장관과의 만남

지난 8월 30일, 한스자이델 재단의 베른하르트 젤리거 대표, 김영수 국장,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와 이달곤 국회의원이자 전 행정안전부 장관의 만남이 있었다. 그들은 남북교류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국회 차원의 협력에 대해 논의했다.

관련 기사는 여기서 더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www.dhn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6274

http://www.fksm.co.kr/news/view.php?idx=54730

 

 

크리스 델 코르소 주한미국대사 대리와의 만남

한미동맹은 한반도 모든 발전의 초석이다. 이에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도 방한을 계기로 크리스 델 코르소 주한미국대사 대리를 만나 한반도 현황과 바이든 정부의 북한 정치체제 분석 및 접근 방법들에 대한 의견을 주고 받았다. 특히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는 북한의 강경파가 현재 북한 정책을 지배하고 있지만, 적절한 정책과 대화 회의에 의해 고무될 수 있는 개방과 경제 교류에 더 관심을 보이는 온건 세력이 존재함을 강조했다.

 

주한 독일 대사와의 만찬

방한 일정의 일부로 토마스 섀퍼 전 독일 대사는 미하엘 라이펜슈툴 주한독일대사가 주관한 외교관들과 외교 분석가들의 만찬에 초대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