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logo

©Y. Arcurs/dreamstime; ©R. Berold, D. Cervo/adpic

사업과 사명

사업 분야 개요

한스 자이델 재단의 계획 및 운영 업무는 주로 4개 전문 부서에서 담당합니다. 정치와 시사 아카데미는 최근의 트랜드를 파악하여 이를 학문적으로 연구하고, 정치교육연수원은 다양한 분야의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합니다. 영재후원연구소에서는 장래의 학자들을 후원하기 위해 사회 참여 의식이 투철한 우수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유익한 프로그램을 실시하며, 국제협력연구소는 발전을 위한 협력 프로젝트를 지도하고 평가합니다. 이 사업의 중점은 올바른 통치, 빈곤 퇴치 그리고 지속 가능한 발전에 있습니다.

이들 4개 전문 부서는 핵심사업부의 업무 지원을 받습니다. 클로스터 반츠 교육 센터와 뮌헨 소재 재단 본부의 회의 센터는 만남과 대화의 장입니다. 재단 활동의 주요 내용은 이를테면, 국민과 국가의 관계 정상화 또는 세계화와 지역화의 대립 해소입니다. 이러한 활동의 주안점은 국제 분쟁과 이주로 인한 독일과 유럽의 새로운 역할, 증가하는 개인주의가 사회에 미치는 영향, 그리고 다음 세대에 대한 책임 문제 등입니다

자기 이해

민주주의는 민주주의자들에 의해 생명을 유지합니다. 독일 최초의 공화국인 바이마르 공화국의 실패에서 얻은 교훈은 독일연방공화국에 이르러 여러 정치 재단의 설립을 이끌었습니다. 앞으로 정치 재단은 정치 문화의 중요한 일부로서 우리나라에 민주주의 의식이 깊고도 확고하게 뿌리내리도록 노력해야 것입니다. 로만 헤어초크 서독 대통령은 정치 재단을 다음과 같이 정확하게 정의했습니다.

민주주의적인 사고와 행동의 학교, 사회적 용기와 협동 정신의 훈련장, 우리의 정치 체제가 작동하는데 없어서는 기본 윤리의 배움터.“

오늘날 독일에는 6개의 정치 재단이 있으며, 각각 1개의 정당을 지지함으로써 모든 정당이 정치 재단의 지지를 받습니다. 이들 정치 재단은 의회에서 합법성을 인정 받아 국가로부터 거의 전액에 이르는 재정 지원을 받고 있습니다. 이들 재단의 자의적이고도 명백한 병립은 다원주의의 실천이며, 이는 자유민주주의 원칙에 입각한 기본 합의에서 출발합니다. 로만 헤어초크 대통령은 민주주의는 가르치는 일일 뿐만 아니라 솔선수범하는 일이다.“라고 말한 있습니다.

한스 자이델 재단은 1967년에 이들 재단 가족의 일원이 되었습니다. 재단의 명칭은 바이에른 주정부 장관이자 기독교사회연합당 대표였던 한스 자이델의 이름을 것입니다. 한스 자이델 재단은 기독교사회연합당(기사당) 지지하며, 독일 국민에 대한 정치 교육 사업을 추진합니다. 사업의 목적은 기독교를 바탕으로 민주주의 교육 국민의 정치 참여 교육을 후원하는 있습니다. 재단에서 제공하는 교육은 정당을 초월하여 관심 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받을 있습니다. 민주주의, 평화 그리고 발전을 위한 국외 사업 또한 본질적으로 국내 사업과 같은 기반 위에서 전개됩니다. 나아가 재단의 구체적인 활동은 인간의 존엄성과 관용, 자유와 책임, 단결과 지속 가능성, 기회 균등과 세대 공정성을 원칙으로 삼으며, 책임 원칙과 조직의 원리에 따른 중앙 정부의 지방 정부 업무 보완을 지향합니다.

한스 자이델 재단은 지난 5 동안 사명 설정된 목표에 따라 폭넓은 사업을 추진해 왔습니다. 이를테면 정치, 학문, 경제, 사회 분야 대화, 미래 관련 문제에 대한 고민, 국가적 또는 국제적 난제에 대한 해결 전략 연구, 정치적 자질, 지식, 능력을 함양하기 위한 지도와 훈련, 정치사회적 참여 의식이 투철한 국내외 우수 대학생 후원, 그리고 국가간 이해 세계에 걸친 발전 협력 증진 등입니다. 안내서는 한스 자이델 재단의 폭넓은 활동 전반에 걸친 핵심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