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logo

기사
북한의 인터넷이 없는 정보디지털시대

오늘의 디지털시대에는 인터넷은 필수적입니다. 인터넷은 일상을 더욱더 편리하게 해주었습니다. 하지만 소수의 나라들은 인터넷에 제제하려고 합니다. 이런 노력에 불구하고, 인터넷은 많이 보편화 됐지만, 대부분의 북한의 시민들은 인터넷을 사용 못하고 있습니다.

한즈 자이델 재단 – 서울 분사무소의 젤리거 박사는 이 상황에 대한 기사를 썼습니다. 그는 북한의 폐쇄적인 사회에는 이런 상황이 당연하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북한은 그들 만의 인터넷을 만들었습니다. 이 “인트라넷” 에서는 북한의 사상교육 및 경제적인 교류를 장려했고, 또한 북한 시민들 사이의 소통을 더 활발하게 했습니다. 또한 다른 나라들처럼 북한은 인트라넷으로 교육 컨텐츠를 만들어서 배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인트라넷에는 북한시민들만 참여하고 있으며, 외국인들은 접속이 불가능합니다

 

젤리거 박사는 북한의 인트라넷과 “진짜” 인터넷은 다르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북한에서는 정보가 통제되고 있으며, 감시가 이루어지고있다 했습니다. 북한과 북한을 제외한 나라들의 정보, 기술 외 경제적인 격차는 점점 더 커지고 있지만, 북한이 제자리 걸음하고 있는 것은 아님이다.

링크에서 기사를 읽을 수 있습니다.